신한은행, 중소기업 대출을 위한 '신한 동반성장론' 출시했습니다.

중소기업들의 성장에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신한은행, 중소기업 대출을 위한 '신한 동반성장론' 출시

신한 동반성장론은 현재 기업들이 사용하고 있는 전자방식외담대가 채권발행 대기업의 신용도를 반영한 금리를 협력기업에 동일하게 적용하는 장점을 그대로 적용했다. 이에 따라 상대적으로 높은 금리로 자금을 조달해 왔던 2,3차 협력사도 낮은 금리로 자금을 조달할 수 있게 됐다.

‘상생결제시스템’은 대기업이 발행한 전자방식외상매출채권을 1차 협력기업이 접수한 후 접수한 채권금액 내에서 2차 협력기업에게 재발행할 수 있으며 2차 협력기업 또한 3차 협력기업에게 재발행할 수 있는 구조로 1차 협력기업뿐 아니라 2, 3차 협력기업까지 유동성 개선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동반성장론은 기업인터넷뱅킹을 통해 업체 등록과 대출 약정 및 협력기업의 채권 발행과 대출 실행까지 온라인상에서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발했다”며 “상생결제시스템 이용 활성화를 통해 중소기업의 안정적인 성장 지원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