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웹문서’ 검색 수집 및 반영을 위한 기본 가이드라인 공개  

네이버㈜는 검색결과에 양질의 외부 ‘웹문서’에 대한 노출을 강화하고자, ‘웹문서’의 검색 수집 및 반영과 관련한 기본 가이드라인(검색 잘되는 문서 만들기)을 공개한다고 20일 밝혔다.

네이버가 이번에 공개한 가이드라인은 ‘웹문서’ 영역을 그 대상으로 하고 있으며, 일반적으로 검색로봇이 외부 문서를 수집해 검색에 노출하는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오류 사례를 들어 효과적인 ‘웹문서’ 제작을 위한 가이드를 제시했다.

모두 12개의 항목으로 구성된 ‘웹문서’ 가이드라인은 ▲ 웹사이트 설계 시 ▲ 웹페이지 작성 시 ▲ 웹사이트 이동/개편/리뉴얼/장애 처리 시 ▲ 웹사이트 및 블로그 종료 시 등의 4가지 카테고리로 나뉘어져 있다.

이로써 개발자들은 웹페이지를 설계하거나, 새로운 웹페이지를 만들 경우 해당 가이드라인을 참조해, 네이버 등 검색엔진에 보다 효과적으로 반영될 수 있는 웹사이트 및 웹페이지 구성이 가능하다.

네이버는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검색 수집 및 노출에 적합한 문서 형태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추가 공개할 예정이며, 기술적 지원 등을 통해 보다 양질의 문서가 네이버 검색을 통해 선순환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한편, 네이버는 최근 들어 유사문서(펌글) 판독을 정교화하기 위한 기술적 개선 과제를 심화시키고, 원본문서의 신속한 반영을 지원할 수 있는 별도의 전담 고객센터를 신설하는 등 검색결과에서 원본문서의 우선 노출을 위한 기술적, 관리적 개선 노력에 지속적으로 힘쓰고 있다.


공지사항: http://submit.naver.com/read/1000003074/10000000000029687267 

개요: http://submit.naver.com/web.nhn 

상세 가이드: http://submit.naver.com/web.nhn?tab=1 

참고정보: http://submit.naver.com/web.nhn?tab=2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