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대 갔다온 사람이라면 장동민의 이야기를 듣고 공감을 안할 수가 없죠.

돈도 안 주면서 물건 사오라고 하고 총과 수류탄 가지고 위협을 가하는데 참는 게 이상한거죠.



댓글을 달아 주세요